Planet

homelogin
Planets


오늘의소사 문의문 신문고 일주문 푸른숲오솔길 세상사는이야기 아름다운애송시 샘물다락방 마음의샘터 마지막한마디 그리운옹달샘 정다운사람들 생로병사 가고싶은곳 맛있는먹거리 음악으로의산책 참아름다운자연 흥겨운마당 삶의터전 얼굴 조각문화 건축문화 가족과주변이야기 강경숙갤러리 박종석갤러리 서울광염교회 밀양박씨판서공파 도서출판겨레문화 비둘기가정상담소 다산연구소 한국보학연구소 청량사 찬송가와함께 찬불가와함께
 


작성일 : 20-01-14 09:18
덴마크 '인어공주' 또 수난..이번엔 '자유 홍콩' 낙서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25  

덴마크 '인어공주' 또 수난..이번엔 '자유 홍콩' 낙서

김정은 입력 2020.01.14. 01:08

덴마크 수도 코펜하겐의 대표적 명물인 인어공주 조각상에 누군가 페인트로 '자유 홍콩'(Free Hong Kong)이라는 낙서를 해 현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3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누군가 인어공주 조각상이 놓인 돌에 빨간색 페인트로 '자유 홍콩'이라고 써놓은 것이 발견됐다.

인어공주 동상은 덴마크 조각가 에르바르드 에릭센이 같은 나라 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동화 '인어공주'를 기념해 1913년에 세운 107년 된 조각상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덴마크 수도 코펜하겐의 대표적 명물인 인어공주 조각상에 누군가 페인트로 '자유 홍콩'(Free Hong Kong)이라는 낙서를 해놓은 모습. [EPA=연합뉴스]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덴마크 수도 코펜하겐의 대표적 명물인 인어공주 조각상에 누군가 페인트로 '자유 홍콩'(Free Hong Kong)이라는 낙서를 해 현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3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누군가 인어공주 조각상이 놓인 돌에 빨간색 페인트로 '자유 홍콩'이라고 써놓은 것이 발견됐다. 그 옆에는 흰색 페인트로 똑같은 문구가 쓰여있었다.

현지 경찰은 주변을 수색하는 등 수사에 나섰으나 아직 용의자를 찾지 못했다.

덴마크 수도 코펜하겐의 대표적 명물인 인어공주 조각상에 누군가 페인트로 '자유 홍콩'(Free Hong Kong)이라는 낙서를 해놓은 모습. [AFP=연합뉴스]

인어공주 동상은 덴마크 조각가 에르바르드 에릭센이 같은 나라 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동화 '인어공주'를 기념해 1913년에 세운 107년 된 조각상이다.

코펜하겐 항구 입구에 있는 돌 위에 놓인 이 조각상은 이전에도 문화재나 공공기물을 파괴하는 반달리즘(vandalism)의 표적이 돼 여러 차례 시련을 겪었다.

인어공주 동상을 놓인 자리에서 떼어놓거나 페인트를 칠하는 일이 있었고 심지어 목을 자른 경우도 있었다.

이 조각상은 매년 100만명의 관광객이 찾으며, 특히 중국 관광객에게 인기가 많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홍콩에서는 지난해 6월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 반대 시위를 계기로 수개월째 민주화 시위가 이어지고 있다.

kje@yna.co.kr

관련 태그